파라다이스 공식블로그 입니다.


마니아들만 즐기는 고급 주류로서 이미지를 벗고 맥주만큼이나 대중적으로 친근해진 와인. 여기에 맛있는 음식까지 더해지면 금상첨화일 텐데요. 카지노 워커힐 <cafe9>의 이재용 셰프가 향긋한 와인과 찰떡 케미를 자랑하는 음식 소개합니다.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간단 레시피도 공개하니 이를 주목해 보세요. 



혼술족도 OK! 가볍게 즐기는 와인 한 상



먼저 비노파라다이스의 향긋한 ‘비앙코 델라 바디아’를 추천합니다. 라벨에 적혀 있는 ‘바디아디 모로나’는 이탈리아 중부 피사 지역에 기반을 둔 와이너리의 이름인데요. 이곳은 1939년부터 토스카나 지역 최고의 와인을 목표로 끊임없는 연구와 설비를 투자해 질 좋은 포도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오래전 수도원을 포도주 저장고로 활용하고 있으며, 현재 이탈리아 최고 품질의 와인을 선보이며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죠. 


레몬과 라임으로 감귤류 향을 품은 ‘비앙코 델라 바디아’는 섬세한 꽃향기까지 느껴져 신선하면서도 우아한 풍미가 일품인데요. 여기에 연둣빛이 은은하게 감도는 볏짚 색은 초가을에 접어든 들판을 연상케 해 분위기를 더해주죠. 특유의 부드러운 질감과 산뜻함 때문에 식전 와인으로도 인기가 많습니다.


향긋한 ‘비앙코 델라 바디아’와 극강의 케미를 보여줄 음식은 조리가 간단하면서도 풍미가 좋은 ‘바지락 술찜’인데요. 쫄깃한 조갯살과 감칠맛을 돋우는 육수가 일품인 바지락 술찜에는 백합을 함께 넣어 다채로움을 더하고 토마토로 감칠맛을 끌어올리면 좋습니다.


여기에 이재용 셰프가 추천하는 신의 한 수는 바로 ‘버터’인데요. 바지락 술찜이 뜨거울 때 버터 한 조각을 올려 고소함을 더해보세요. 향긋한 와인과 쫄깃한 바지락, 버터의 풍미가 입안 가득 퍼져 입맛을 돋웁니다. 



초간단 바지락 술찜 레시피


카지노 워커힐 <cafe9>의 이재용 셰프 



재료

바지락과 백합 200g, 토마토(색깔별) 1/2개씩, 마늘 1쪽, 화이트 와인 30ml, 생수 300ml, 레몬 조각, 이탈리안 파슬리 조금, 올리브유 2T, 소금, 후추, 버터 1조각


만들기

1. 올리브유를 두르고 다진 마늘을 노릇하게 익힌다.

2. 조개와 토마토, 레몬을 넣고 볶다가 화이트 와인과 생수를 넣고 끓인다.

3.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하고 그릇에 담아 파슬리, 버터를 얹는다.


지금까지 혼술족도 부담스럽지 않게 즐길 수 있는 와인 한 상을 소개해드렸는데요. 깊어가는 겨울밤, 비노파라다이스의 와인과 바지락 술찜의 환상 조합에 도전해보는 것은 어떠신가요?


본 포스팅은 파라다이스 그룹 사내보에서 발췌했습니다.

E-BOOK으로 연결되며, PC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

파라다이스 그룹 사내보 바로가기


  1. 에스델 ♥ 2018.11.02 16: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한 풍미가 일품인
    비앙코 델라 바디아를
    마셔보고 싶습니다.^^
    그리고 좋은 레시피 배워갑니다.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8.11.05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에스델 ♥님 :) <cafe9>의 이재용 셰프가 추천하는 와인과 찰떡 케미를 자랑하는 안주 레시피를 소개해드렸는데요. 에스델 ♥님께 유익한 정보였길 바라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2. 행복사냥이 2018.11.02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새로운 조합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3. 휴식같은 친구 2018.11.02 2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인과 잘 어울리는 조합이네요.
    맛있게 보고 갑니다.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8.11.05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휴식같은 친구님 :) 향긋한 와인과 여기에 어울리는 바지락 술찜 안주 레시피를 소개해드렸는데요. 휴식같은 친구님께 도움이 되는 정보였길 바라며, 앞으로도 파라다이스에 따뜻한 관심 부탁드립니다 :)

  4. 까칠양파 2018.11.03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에는 소질이 없지만, 그리 어려워 보이지 않으니 직접 해보고 싶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