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라다이스 공식블로그 입니다.


순수 예술과 공공 예술의 경계를 오가며 뉴미디어 디자이너로 자리매김한 김민선과 최문선 작가. 부부 사이인 두 사람이 모여 ‘뮌(Mioon)’이라는 아티스트가 탄생했습니다. 뮌과 파라다이스의 인연은 아주 특별한데요. 


뮌은 파라다이스 문화재단이 선보인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ZIP’의 문을 연 첫 번째 작가이자, 파라다이스시티 내 로비라운지와 카지노에도 작품을 전시 중입니다. 오늘은 아티스트 ‘뮌’과의 인터뷰를 통해 그들이 직접 소개하는 흥미로운 작품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뮌 대표작 <오디토리움> (탬플릿 A-Z), 2014


Q. 다양한 매체 활용과 장르를 넘나드는 작품 활동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형식은 바뀌어도 초기부터 지금까지 ‘뮌’의 작품을 관통하는 키워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저희의 주된 관심사는 ‘많은 사람들’과 ‘무대’로 상징할 수 있는, 즉 ‘사람들이 존재하는 극적인 공간’입니다. 독일 유학시절 월드컵 응원전을 보며 ‘한데 잘 뭉치고 쉽게 달아오르는’ 한국인의 정체성을 발견하게 됐고 ‘사람들은 왜 특정 장소에 모이는가?’에 대한 물음을 던지면서 뮌이 시작됐다고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이러한 관심은 이전부터 있었는데요. 많은 사회∙문화적 변화의 소용돌이였던 1990년대에는 각각의 이해와 관계에 따라 다양한 군중이 형성됐고, 동시대를 지나온 저희는 이를 자연스럽게 관찰할 수 있었습니다. 군중 생성의 외형적인 관찰은 점차 사회적이고 문화적인 해석으로 발전해 나갔는데요. 


한 곳에 모여 서로에게 영향을 주며 규모를 키우고, 마침내 소멸하는 20세기 군중의 특성이 21세기로 넘어오면서 어떠한 양태로 변화하고 변종 될 것인가를 들여다보는 과정은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지금의 군중은 네트워킹을 통해 서로 다른 공간과 시간에 접속해 집단을 이루는 특징을 보이는데요. 저희는 시대에 따라 달라지는 군중의 행태와 생각을 작품에 투영하고 소통하고자 합니다. 


파라다이스시티 로비에 설치된 뮌의 <Your Crystal>


Q. 파라다이스시티 내 작품을 설치하였는데, 이번 작업은 어떤 의미가 있었나요?
이번 전시를 위해 많은 작가들이 치열한 경합을 거쳤고, 그 결과 뮌은 <Your Crystal>과 <Gold Carousel> 작품 2점을 전시하게 됐습니다. 미술관이나 전문 설치 공간이 아닌 공공장소에 작품을 설치하려면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야만 하는데요. 

해당 작업이 그동안 작가로서 진행해왔던 작품과 어떤 맥락을 가질 수 있을 것인가, 공공장소에 설치된 작품이 불특정 다수에게 어떻게 받아들여질 것인가 등을 생각하게 됩니다. 그 과정을 통해 작품 자체로서의 개념과 공공성 사이에서 ‘의미의 농도’를 결정하는 일은 쉽지 않죠. 하지만 이 또한 창작의 즐거움을 느끼게 하는 순간입니다. 

Q. 파라다이스시티 내 뮌의 작품은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만드는데요. 대중이 작품을 통해 어떤 메시지를 얻길 원하나요?
완성한 작품을 전시장이나 공공장소에 설치 및 전시한 순간, 작품은 작가가 의도한 것과는 다른 방식으로 해석되기도 합니다. 작가가 의도한 메시지, 또는 다양하게 해석이 가능하게 놓아둔 장치들은 감상하는 사람에게 동일하게 전달되기는 아주 어렵습니다. 다만, 어떠한 의미로든 보는 사람의 걸음을 멈추게 만들었다는 것은 감상자들 사이에서 작품이 유효하게 존재하고 있다는 증거라고 생각합니다. 

Q. 파라다이스시티 로비 라운지에 설치된 <Your Crystal>에 대한 작품 설명을 해주세요. 
<Your Crystal>은 다수의 크리스털이 모여서 거대한 보석을 만드는 구조입니다. 움직임을 통해 때때로 해체돼 원래의 형태를 흐트러트리고, 다시 원상태로 돌아와 보석의 모양을 완성합니다. 작은 크리스털 하나하나는 군중 내 존재하는 ‘반짝이는 개인’인 동시에, 개인이 가진 삶의 궤적으로도 볼 수 있죠. 6,200개의 작은 크리스털 장식들이 사용됐으며, 마치 비가 내리듯 움직이는 역동성 때문에 시선의 위치에 따라 다른 이미지로 작품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파라다이스시티 카지노에 설치된 뮌의 <Gold Carousel>


Q. 파라다이스시티 카지노 내 설치된 <Gold Carousel>에 대한 작품 설명을 해주세요.

<Gold Carousel>은 흔히 볼 수 있는 놀이동산의 회전목마에서 모든 컬러를 가져왔습니다. 회전목마의 모양과 패턴을 제거하고 가장 기본적인 움직임과 조명만을 살렸으며, 거울을 통해 주위의 모든 것을 반영할 수 있는 구조를 갖췄는데요. 말 구조물에 카지노와 관련된 이미지의 그림자가 비치는 방식으로, 동심의 기억을 담은 회전목마와 그림자놀이를 구현했습니다. 더불어 거대한 구조물로 공간의 중심에 놓여 있지만, 실제로는 주변 환경과 완전히 일체 되는 작품을 구상하고자 했습니다. 


Q. 마지막으로 앞으로의 활동 계획에 대해 말씀 부탁드립니다.

매년 반복되지 않는 새로운 프로젝트를 하고자 노력합니다. 하지만 ‘새로움’이란 것도 반복되면 익숙하고 진부한 것이 되는 것 같습니다. 2018년 진정한 ‘새로움’을 끊임없이 발견할 수 있는 그런 한 해가 되도록 수많은 도전에 주저하지 않을 생각입니다.



본 포스팅은 파라다이스 그룹 사내보에서 발췌했습니다.

E-BOOK으로 연결되며, PC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

파라다이스 그룹 사내보 바로가기


  1. 큐빅스™ 2018.03.14 0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간을 멋지게 변신시켰네요..
    직접 보고 싶게 만드네요^^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8.03.14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큐빅스™님. 파라다이스 블로그입니다 :) 파라다이스시티 로비 라운지에 설치된 <Your Crystal>은 지나가던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만드는 작품인 것 같습니다. 기회 되실 때 방문하셔서 좋은 추억 남기시길 바랍니다 :)